TBS

전체메뉴

이재용 법정구속, 재계 "우려"‥시민단체 "형량 낮다"

김종민 기자 kim9416@tbs.seoul.kr ㅣ 기사입력 2021-01-19 06:32

이재용 삼성전자 부회장
이재용 삼성전자 부회장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제공 tbs3@naver.com
copyright© tbs. 무단전재 &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