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BS

전체메뉴

안철수 "실용적 중도정치 실현 정당 만들 것…총선은 출마 안 해"

양아람 기자 tbs3@naver.com ㅣ 기사입력 2020-01-19 19:04

바른미래당 안철수 전 의원
바른미래당 안철수 전 의원
바른미래당 안철수 전 의원은 "진영 정치에서 벗어나 실용적 중도정치를 실현하는 정당을 만들겠다"고 밝혔습니다.

오늘(19일) 인천국제공항을 통해 1년 4개월 만에 귀국한 안 전 의원은 기자회견을 열어 "실용이란 이상적인 생각에만 집착하는 것을 거부하고, 실제로 문제를 해결하고 세상을 변화시키는데 초점을 두겠다"고 밝혔습니다.

그러면서 "일단 당 내외 여러 분들을 만나 상의하면서 최선의 방법을 함께 찾아보겠다"고 말했습니다.

안 전 의원은 "현 정부의 잘못된 정책을 바로잡고 국정운영의 폭주를 저지하는 데 앞장서겠다"고 말하면서 야당을 향해서도 "스스로 혁신하지 못하며 반사이익에만 의존하려는 구조가 바뀌지 않으면 우리에겐 내일이 없다"고 비판했습니다.

인천공항 입국장에서 지지자들에게 큰 절을 한 안 전 의원은 국민들이 큰 기대와 과분한 사랑을 보내줬는데 기대에 부응하지 못해 "진심으로 사과드린다"며 바른미래당이 현 상황에 처한 것도 자신의 책임이라고 말했습니다.

총선 출마 여부를 묻는 질문에는 "출마하지 않는다"고 답하고 다음 국회에서 대한민국의 변화를 이끌어낼 수 있는 사람들을 가능한 많이 국회에 진입하게 하는 것이 목표"라고 밝혔습니다.

중도·보수 통합을 논의하는 혁신통합추진위원회에 합류할지에 대해서는 "관심이 없다"면서 "야권에도 혁신적인 변화가 필요하고 진영 대결로 가는 것은 오히려 정부와 여당이 바라는 일"이라고 말했습니다.■

<사진=연합뉴스>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제공 tbs3@naver.com
copyright© tbs. 무단전재 & 재배포 금지
많이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