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BS

전체메뉴

미 "`언제 어디서든 조건 없는 만남` 대북제안 여전히 유효"

조주연 기자 piseek@tbs.seoul.kr ㅣ 기사입력 2021-08-04 06:40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제공 tbs3@naver.com
copyright© tbs. 무단전재 & 재배포 금지